편집 : 2021.1.18 월 16:05
> 뉴스 > 뉴스 > 건설
       
대우건설 유튜브 채널 ‘푸르지오 라이프’...구독자 10만 ‘실버버튼’ 획득
차별화된 형식과 다양한 콘텐츠로 큰 호감
2020년 12월 28일 (월) 15:48:49 김태희 기자 renews@renews.co.kr
   
(사진: 프르지오 유튜브 실버버튼 획득)

대우건설(대표이사 김형)은 건설업계 최초 정기발행 유튜브 영상매거진 ‘푸르지오 라이프’가 지난 12월 24일 ‘실버 버튼’을 수령했다고 밝혔다.

‘실버버튼’은 미국 구글 본사가 구독자수 10만명을 돌파한 유튜브 채널에 수여하는 기념 증서로, ‘푸르지오 라이프’가 수령하며 그 영향력과 공신력을 인정받았다.

‘푸르지오 라이프’는 지난 11월 26일 구독자수 10만명을 돌파해 현재 10만 7천여명을 기록 중이다. ‘실버 버튼’ 직접 수령은 업계 두 번째로, 구독자수가 10만명을 넘어도 구글 미국 본사로부터 공식 인증을 받기까지 다소 절차와 시간이 필요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푸르지오 라이프’는 대우건설에서 직접 운영하는 브랜딩 채널로서, 건설·부동산 관련 소식뿐 아니라 요리, 인테리어, 문화, 세무, 법률 등 일반 고객들이 궁금해 할만한 정보들을 다양한 형태로 제공하고 있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푸르지오 라이프’ 유튜브 채널은 ‘푸르지오’의 브랜드 철학인 ‘Natural Nobility’를 영상을 통해 고객들이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기획된 공간”이라며 “고객들의 꾸준한 관심으로 실버버튼을 받은 만큼 향후 더욱 알찬 콘텐츠로 성원에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우건설은 ‘푸르지오 라이프’ 실버 버튼 수령 고객감사 이벤트를 푸르지오 홈페이지를 통해 오는 1월 17일까지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차별화된 형식과 콘텐츠로 고객들에게 큰 호응받아

이렇게 ‘푸르지오 라이프’가 인기를 얻게 된 이유는 타 유튜브 채널과의 차별화된 방송 주기와 다양한 콘텐츠에 있다는 것이 업계의 평가다.

우선 ‘푸르지오 라이프’는 스스로 영상매거진을 표방할 만큼 주 2회(화,목) 정기적으로 영상을 업로드하고 있다. 또한 콘텐츠에 있어서도 차별화를 꾀했다. 유튜브 채널을 단순히 분양안내를 위한 홍보 수단으로 삼지 않고, 고객의 관심과 라이프 스타일을 고려한 다양한 생활 정보들을 함께 제공하고 있다.

입주예정자들의 관심과 궁금증을 담아 인기 아나운서, 연예인들과 함께 견본주택 구석구석을 둘러보는 ‘새집을 만나다’, 실제 현장직원과의 인터뷰를 통해 현장 구석구석을 다니며 공사 중인 아파트를 소개하는 ‘현장을 만나다’, 구독자로부터 부동산·법률·세무에 관한 궁금한 점들을 사연으로 받아 현역 변호사와 세무사가 직접 해결해주는 ‘전문가를 만나다’ 코너는 구독자들의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대우건설은 ‘인터넷 소통대상’을 9회 연속 수상하고 업계 최초의 캐릭터 기업PR 유튜브 채널인 ‘정대우가 간다’를 개설하는 등 유튜브와 SNS를 이용한 온라인 커뮤니케이션에서 업계를 선도하고 있다.”고 말했다.

 

 

 

ⓒ 부동산신문(http://www.re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6-2 맨하탄빌딩 1207 | 대표전화(구독문의) 02-786-7001 | 팩스 02-786-7008
등록번호 : 서울다07611 | 창간 년월일 : 1998년 4월 28일 | 발행인 : 장상인 | 편집인 : 안진우 | 부사장 : 박영규 | 편집국장 : 이준철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홍형정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형정 | Copyright 2007 부동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re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