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9.18 수 15:35
> 뉴스 > 뉴스 > 글로벌
       
프로스트 앤드 설리번 “글로벌 건설용 첨가제 시장 전망 밝아”
환경 친화적이고 규제에 적합한 첨가제들로 성장 기회 증대
2019년 09월 09일 (월) 10:29:12 이병희 기자 renews@renews.co.kr

2025년까지 글로벌 건설용 첨가제 시장 전망이 밝을 것으로 전망된다. 전 세계적으로 건설업계의 상승세가 이어지는 가운데 엄격한 건축 법규와 환경 표준, 콘크리트 혼합물 사용 증가에 힘입어 글로벌 건설용 첨가제 시장 크기가 2018-2025년간 6.6%의 연평균 성장율(CAGR)을 보이며 2025년 169억7000만달러를 기록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나 유동화제(superplasticizer)와 산화철안료(iron-oxide pigments)와 같은 제품 수요가 크게 높아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프로스트 앤드 설리번 박세준 한국 지사장은 “거듭 진화하는 규제로 인해 건설용 첨가제 제조사들은 더욱 환경 친화적이고 규제에 적합한 적층 솔루션과 제조 공정을 도입해야 한다. 이를 통해 높은 내구성과 환경 친화적 제품에 더 관심이 높은 고객들을 유치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서유럽과 북미, 중국 등 성숙 시장에서 더 높은 수익을 창출할 수 있다”고 말했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APAC 지역이 산업화와 도시화, 고도의 경제성장에 힘입어 건설용 첨가제의 최대 시장이자 가장 빠른 성장세를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 남미 지역 시장 역시도 위와 같은 요인에 힘입어 시장 성장이 점쳐진다. 유럽인 경우에는 동유럽 지역의 신설공사와 서유럽 지역의 리모델링 공사로 건설용 첨가제 수요가 높아질 것이다. 더욱이 2024 파리 하계 올림픽으로 전망이 더 밝다.

박세준 지사장은 “건설업계가 아직 2008년 불황에서 완전히 못 벗어난 북미 지역 건설용 첨가제 시장이 가장 더디게 성장할 것으로 보인다. 반면에 중동 지역은 2020 두바이 월드 엑스포와 2022 카타르 FIFA 월드컵으로 크게 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가격 경쟁력을 갖춘 제품 공급을 위해 기업들은 현지에서 조달 가능한 원자재로 제조할 수 있는 제품 개발과 공급을 지향해야 한다. 이를 통해 앞으로 규제당국으로부터 제한받을 수 있는 기존의 제조 관행에 의존하지 않을 수 있다. 또한 교육 및 협업 제품 개발을 위해 주요 애플리케이터와 유통 네트워크와의 관계를 강화해야 한다.

ⓒ 부동산신문(http://www.re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토지보상금이 또 다른 화약될까
국제 조경·원예 전시회, 10월 ...
국토교통부, 분양가상한제 기본형건...
건설산업비전포럼, 영국CE와 ‘디...
다인(茶人) 센노리큐(千利休) 이...
INPEX, 마세라 광구의 대형 ...
삼 천 고아의 어머니, 윤학자 여...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6-2 맨하탄빌딩 1207 | 대표전화(구독문의) 02-786-7001 | 팩스 02-786-7008
등록번호 : 서울다07611 | 창간 년월일 : 1998년 4월 28일 | 발행인 : 장상인 | 편집인 : 안진우 | 부사장 : 박영규 | 편집국장 : 이준철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홍형정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형정 | Copyright 2007 부동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re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