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8.17 목 15:34
> 뉴스 > 뉴스 > 분양&수익형부동산
       
서울시, 위례신도시와 동부간선도로 진출입 램프 착공
2017년 06월 05일 (월) 15:06:13 김태희 기자 renews@renews.co.kr

서울시가 위례신도시와 도심 간 원활한 교통 소통을 위해 장지지하차도(송파구 장지동)에서 동부간선도로로 바로 진출입하는 램프 설치를 위한 공사를 6월 초 착공한다고 밝혔다.

지금까지는 송파구 장지동 주변에서 도심으로 접근하기 위해서는 숯내교(송파구 문정동)를 지나 자곡IC를 이용해 동부간선도로를 이용하거나 탄천동로를 거쳐 올림픽대로를 이용해야만 했다.

특히 출퇴근 시간대에 교통량이 증가함에 따라 자곡IC 연결램프를 이용하는 차량의 대기 행렬이 늘어나 새말로, 헌릉로 등 주변도로까지 영향을 주어 교통정체의 원인이 되었다.

장지지하차도 ~ 동부간선도로 간 램프가 건설되면 위례신도시에서 동부간선도로 접근이 쉬워져 위례신도시 주변 남·북측 주요 도로망의 교통량 완화와 지역 균형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장지지하차도 ~ 동부간선도로 간 연결 램프 설치를 위해 오는 2019년 7월까지 총 사업비 364억 원이 투입된다. 장지지하차도에서 동부간선도로간 구간을 연결하는 진입램프는 폭 6.0m, 연장 638m, 동부간선도로에서 탄천동로 구간을 연결하는 진출램프는 폭 6.0m, 연장 455m이다.

장지지하차도 ~ 동부간선도로 간 진입·진출램프가 신설되면 새말교차로 회전교통량이 1,171대에서 353대로 감소되어 평균제어 지체시간(차량 한 대가 교차로 신호를 통과하는 시간)이 기존 46.9초에서 38.0초로 8.9초(19%) 이상 단축되는 등 송파구 일대 교차로 대기시간이 단축되어 교통난 해소에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고인석 서울시 도시기반시설본부장은 “위례신도시와 연결된 탄천동로가 동부간선도로와 직접 연결되면 송파대로 등 남·북측 간선도로망의 교통수요 분담과 주변도로의 교통 정체가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공사 기간 동안에 불편이 최소화 되도록 노력하겠으며 시민들의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 부동산신문(http://www.re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8·2대책 약발 가시화…서울 집값...
"마지막 기회 잡자"…이달 막차 ...
서울시 “2017년 2분기 주택 ...
주택금융공사 “7월 전세자금대출 ...
국토부 “실거주자만 디딤돌대출 받...
박창민 대우건설 사장 1년만에 사...
국토부, 印尼 자카르타 경전철 1...
'49층 고수' 은마 재건축…서울...
도공, 평창올림픽 '붐' 조성…관...
국토부, 지하안전 기술자 사전교육...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6-2 맨하탄빌딩 1207 | 대표전화(구독문의) 02-786-7001 | 팩스 02-786-7008
등록번호 : 서울다07611 | 창간 년월일 : 1998년 4월 28일 | 발행인 : 장상인 | 부사장 : 안진우 | 편집국장 : 이준철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홍형정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형정 | Copyright 2007 부동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re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