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1.12.3 금 11:09
> 뉴스 > 투자리포트 > 오피니언
       
하시든지 말든지 결정하세요
Take it or leave it
2002년 08월 22일 (목) 00:00:00 부동산신문 renews@renews
결정을 못 내리고 주저하는 상대방에게 '하시든지 말든지 가부를 결정하세요'라고 하는 경우 적절한 표현에 Take it or leave it이 있다. Take it or leave it은 상점 등에서 손님에게 '사려면 사고 안 사려면 그냥 두세요'라는 뜻으로도 사용된다. 가령 That's the best price we can give you. Take it or leave it이라고 하면 '저희가 드릴 수 있는 최저가격입니다. 가부를 결정하시죠'라는 뜻이다.
Take it or leave it과 비슷한 표현에 Do as you wish가 있다.

■Let's talk
A:How much is this air-conditioner?
B:Let me see. Ah yes, it's 300,000won.
A:What? For that little thing? Can't you cut the price a little?
B:It's 300,000won. Take it or leave it.
A:I think I'll leave it and look elsewhere.
B:Suit yourself. You won't get a better deal anywhere else. I guarantee you that.

A:이 에어컨 얼마입니까?
B:어디 봅시다. 아, 30만원입니다.
A:뭐라구요? 저 조그만 게요? 좀 깎아주실 수 없나요?
B;30만원입니다. 사려면 사고 안 사려면 그냥 두세요.
A;그냥 두고 다른 데를 돌아보겠어요.
B; 좋으실 대로 하세요. 어떤 곳에서도 더 싸게 살 수는 없을 겁니다. 제가 장담하지요.
부동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부동산신문(http://www.re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6-2 맨하탄빌딩 1207 | 대표전화(구독문의) 02-786-7001 | 팩스 02-786-7008
등록번호 : 서울다07611 | 창간 년월일 : 1998년 4월 28일 | 발행인 : 장상인 | 편집인 : 안진우 | 부사장 : 박영규 | 편집국장 : 이준철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홍형정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형정 | Copyright 2007 부동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renews.co.kr